• UPDATE : 2020.4.6 월 16:53
HOME 정치 행정
용인시디지털산업진흥원, 지역현안 문제해결 사업-도서관 통합시스템 구축관내 17개 도서관 통합시스템 구축으로 시민편의성 높여

[용인뉴스 박재호 기자] 용인시디지털산업진흥원은 ‘ICT를 활용한 지역현안 문제해결 사업’을 통해 관내 17개 도서관의 분산된 정보를 통합하는 시스템을 구축하였고, 3월 중 용인시도서관사업소에 제공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본 사업은 용인시민들의 수요와 참여를 기반으로 지역문제를 발굴하고 관내 기업의 ICT(정보통신기술)를 통해 해결하기 위한 목적으로 추진되었다.
 
진흥원은 민원자료 및 정책자료 수집·분석, 문제제안공모 등을 통해 발굴한 약 5만건의 지역현안문제들 중, 전문가와 시민자문단의 의견수렴을 거쳐 2개의 과제를 선별, 용인시 관계부서와 시스템 시범도입에 대한 여러 차례 협의를 통해 지난 해 10월 ‘용인시 관내 도서관 통합서비스 구축’과제를 최종 선정했다. 

이후 관내기업인 ㈜넥스트스텝과 도서관사업소가 4개월간 긴밀하게 업무협력을 추진, 카카오톡 챗봇서비스를 이용한 통합 시스템을 구축 완료하고 3월 중 도서관사업소로 시스템을 인계하여 자체 테스트 후 상반기 내 서비스를 오픈할 계획이다.
 
지역문제를 시민과 기업, 공공이 함께 해결한다는 취지의‘ICT를 통한 지역현안 문제해결 사업’은 올해도 추진할 예정이며, 다종다양한 이해관계자들이 참여하는 시민자문단(가칭)을 작년보다 확대 운영하여 용인시민들이 체감할 수 있는 지역문제를 보다 더 체계적으로 발굴·해결할 계획이다.
 
용인시디지털산업진흥원 김병현 원장은 “본 사업을 통해 모두가 소통할 수 있는 커뮤니티를 구축하고 용인시민을 위한 문제해결에 앞장서는 것에 노력을 아끼지 않을 것이며, 참여하는 관내 ICT기업 또한 이번 사업을 통해 경쟁력 있는 기업이 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2020년 ICT를 활용한 지역현안 문제해결 사업’은 4월 중 시민자문단 모집 및 문제발굴공모, 5월 중 문제해결 기업 모집 등 추진 예정이며 자세한 사항은 용인시디지털산업진흥원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이 가능하다.

박재호 기자  insky115@naver.com

<저작권자 © 용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재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