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4.6 월 16:53
HOME 4.15 총선
오세영 후보에게 정책 제안 쇄도, 처인구 공공의료원 설립 제안해바라기 의료사회적협동조합 관계자 공공의료원 설립 시급 주장
오세영 예비후보, 처인구 광역급 의료 공공의료원 설립추진 제안전달식 (사진제공 - 오세영 국회의원 예비후보 사무실)

[용인뉴스 박재호 기자] 오세영 더불어민주당 용인갑 예비후보 선거사무소에 공공 시민사회단체 등에서 처인구 발전을 위한 정책 제안이 쇄도하여 선거 분위기 고조와 캠프 관계자의 분주한 모습이 감지되고 있다.
 
해바라기 의료협동조합(이사장 오영희)에 따르면 최근 코로나19여파 및 재난안전 등의 중요성이 대두됨에 따라 대 국민 및 소외계층의 의료체계의 확충이 미래에 중요한 역할을 할 것으로 생각한다. 따라서 용인 처인구에 이천, 광주, 여주, 충주 등을 아우르는 수도권 동남부 지역에 광역급 공공의료원 설립이 시급하다고 주장을 했다.
 
오세영 예비후보는 "응급, 외상 심 뇌혈관 등 골든타임과 직결된 질환과 산모, 어린이, 장애인 등 건강 소외계층과 코로나바이러스 와 같은 불확실한 긴급 감염병 등 공중보건의 대응에 신속한 대처와 안전체계 구축은 무엇보다 더 중요한 현실이 되었다"며, "중앙정부 예산과 지방예산 매칭 방법을 면밀히 검토하고, 관련 법과 함께 시급히 해결할 문제로 분류하여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박재호 기자  insky115@naver.com

<저작권자 © 용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재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