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1.12.4 토 16:02
HOME 경기도 교육청
경기도교육청, 전국연합학력평가 3주 연기유·초·중·고 개학연기와 3월 학력평가 일정 연기에 따른 조치

[용인뉴스 신상훈 기자] 경기도교육청(교육감 이재정)이 당초 4월 8일 시행하려던 ‘4월 전국연합학력평가’ 일정을 4월 28일로 조정했다고 5일 밝혔다.
 
4월 28일 시행하는 4월 전국연합학력평가는 경기도교육청이 출제하고 주관하며, 평가 영역은 ▲국어, ▲수학, ▲영어, ▲한국사, ▲탐구(사회·과학)등 5개 영역이다.
 
경기도교육청 황윤규 미래교육정책과장은 “4월 전국연합학력평가 일정이 변경된 것은 유·초·중·고 개학 연기와 3월 전국연합학력평가 일정이 4월 2일로 연기된 데 따른 조치”라며, “일정 조정을 위해 시·도교육청 의견과 고등학교 교육과정 및 출제범위 등을 총괄 고려해 시행일을 조정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신상훈 기자  shy9631@hanmail.net

<저작권자 © 용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상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