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2.11.30 수 14:27
HOME 사회 수지구
용인서부경찰서, '우리동네 시민경찰 1호’ 선정전화금융사기 피의자 검거에 기여한 은행원
용인서부경찰서, 2020년도 우리동네 시민경찰 1호 선정 (사진제공 - 용인서부경찰서)

[용인뉴스 신상훈 기자] 용인서부경찰서(서장 강도희)는 5일 IBK기업은행 수지지점을 방문하여 대출빙자형 전화금융사기 피의자 검거 기여 및 피해를 예방한 조 모(24세) 대리에게 표창장, 신고보상금, 시민경찰 배지를 전달하고 ‘20년도 우리동네 시민경찰 1호’로 선정했다.
 
지난달 24일 피해자에게 입금받은 금전을 전화금융사기 조직계좌로 재입금하려는 피혐의자를 수상히 여겨 본점 모니터링 본부에 신속히 112신고 요청한 뒤 경찰관 도착까지 현금을 이체하지 못하도록 지연시켜 전화금융사기 피해 예방 및 피의자 검거에 기여하였다.
 
강도희 서장은 “최근 코로나19 확산으로 주민들이 불안해하는 가운데 은행원의 적극적인 신고와 대처로 주민의 소중한 재산을 지킬 수 있었다.”며, “전화금융사기 수법이 다양화되고 있어 금융기관의 관심과 협조가 더욱 중요하다.”고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신상훈 기자  shy9631@hanmail.net

<저작권자 © 용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상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