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1.12.4 토 16:02
HOME 경기도 이웃시
포천 익명의 기부자, “코로나19로 고생하는 대구 돕고 싶다”경기적십자에 따뜻한 마음 전해
기부자가 기부물품을 전달하는 모습 (사진제공 - 대한적십자사)

[용인뉴스 신상훈 기자] 전국이 코로나19 확산으로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는 이때 한 익명 기부자의 따뜻한 마음이 주위를 훈훈하게 하고 있다.
 
대한적십자사 경기도지사에 따르면 28일 포천에 거주하는 익명의 기부자가 컵떡국과 컵누룽지 50박스 약2,880개(500만원 상당)를 경기북부적십자봉사관을 통해 기부했다고 밝혔다.
 
포천선단사랑 적십자봉사회원이기도 한 김남현 일동면장의 권유로 기부를 결심했다는 그는 “코로나19 확산으로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는 대구지역의 자가격리자, 취약계층, 구호활동요원들에게 작게 나마 힘이 되고 싶다”는 뜻을 밝혔다
 
이 물품은 적십자 대구지사로 전달되어 기부자의 뜻대로 소중히 사용될 예정이다.
 
한편 코로나19 관련 기부 등 후원 문의 및 참여는 경기적십자 사회협력팀과 대한적십자사 홈페이지에서 가능하다. 자동응답전화(1통화 5천원)로도 참여할 수 있다.

신상훈 기자  shy9631@hanmail.net

<저작권자 © 용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상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