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4.7 화 11:13
HOME 사회 사회
[속보]용인서 코로나19 3번째 확진자 발생...두 번째 확진자의 아내
기흥보건소 선별진료소 (사진=용인시청)

경기도 용인시에서 세 번째 코로나19 확진자가 확인됐다.

백군기 용인시장은 27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두 번째 확진자 B씨(35·남성)의 아내 C씨가 양성 판정됐다"며 "자녀 2명과 장인, 장모, 처제는 음성 판정됐다"고 전했다.

용인시 세 번째 확진자인 C씨(30·여성)는 용인시 수지구 죽전동 동성2차 아파트에 거주하는 것으로 전해진다.

용인시에 따르면 C씨는 지난 26일 오후 4시30분 보건소 의사외 1인의 자택방문으로 검체를 채취해 다음 날 양성판정을 받았다.

C씨의 자녀 2명은 보건소 구급차로 동천동에 위치한 조부모 댁으로 이동했으며, C씨는 경기도 의료원 수원병원으로 이송됐다.

용인시는 확진자 자택 및 주변환경 방역소독을 실시했으며, 아파트 일대 방역소독을 실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앞서 두 번째 확진자 B씨는 포스코건설 분당현장에서 근무했으며, 지난 15~16일 대구를 방문한 직장동료와 지난 20일 만난 것으로 확인됐다. 

 

김신근 기자  insky8115@naver.com

<저작권자 © 용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신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