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4.7 화 11:13
HOME 정치 행정
용인시 보건소 진료업무 일부 축소‧중단코로나19 진단검사자 폭증따라…당분간 감염병 대응 집중
기흥구보건소 진료 축소 안내 (사진제공 - 용인시)
[용인뉴스 박재호 기자] 용인시는 코로나19 대응에 집중하기 위해 25일부터 3개구 보건소 진료 업무의 일부를 축소‧중단키로 했다고 밝혔다.
 
정부의 진단검사 대상 범위 확대에 따라 검사자가 폭증한데다 지난 23일 관내 확진환자가 발생하면서 관련 업무가 폭주하고 있어서다.
 
수지구보건소는 25일부터, 처인‧기흥구 보건소는 3월2일부터 보건증을 발급하는 건강진단 업무를 중단하고, 치매예방 등 건강증진 프로그램은 축소 운영한다.
 
처인구보건소는 26일부터 보건지소 진료업무를 중단하고, 수지구보건소는 진료 시간을 오후4시까지로 앞당긴다.
 
시 관계자는 “모든 인력을 총동원해 관내 추가 감염사례가 나오지 않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또 “온라인 커뮤니티나 SNS로 가짜뉴스까지 유포되면서 보건소 업무가 마비될 정도로 문의전화가 쇄도해 일반 진료업무가 사실상 불가능한 상황”이라며 감염병 퇴치에 시민들의 협조를 당부했다.

박재호 기자  insky115@naver.com

<저작권자 © 용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재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