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4.7 화 11:13
HOME 사회 사회
용인시, '우한 폐렴' 의심 환자 유증상자 음성 판정경기도 보건환경연구원 진단결과 음성 확인...28일 퇴원

지난 27일 용인시에서 발생한 우한 폐렴 의심 환자가 다행히도 진단결과 음성으로 확인됐다.

용인시에 따르면 기흥구 모 병원에서 중국 우한 폐렴 유증상자로 분류돼 성남 국군수도병원으로 이송됐던 이모씨(36)는 경기도 보건환경연구원에서 진단결과 음성으로 확인됐다고 28일 밝혔다.

이모씨는 이날 오전 6시 30분경 퇴원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씨는 지난 27일 오후 2시경 발열과 호흡곤란 증세로 병원을 찾았다가 병원 측이 유증상을 보이는 이씨를 격리하고 기흥구 보건소를 통해 역학조사에 나섰었다.

이씨가 음성판정을 받자 용인시 각 구별 보건소 감영병관리팀은 안도하면서도 바이러스가 관내 유입되지 않도록 즉각 대응 비상체계를 가동하는 등 만일의 사태에 대비하고 있다.

B씨는 진단검사에서는 음성으로 나왔지만 시와 병원 측은 질병관리본부에 사례 분류를 요청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용인시는 의심환자 발생 시 즉시 신고하고, 기침 등 호흡기 증상이 있을 경우 반드시 마스크를 착용하고 외출 후엔 흐르는 물로 30초 이상 깨끗이 손을 씻는 등 감염영 예방수칙을 지켜줄 것을 당부했다.

박재호 기자  insky115@naver.com

<저작권자 © 용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재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