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12.13 금 15:43
HOME 사회 사회일반 도정소식
농업기술원 ‘2019년 농촌진흥사업 종합보고회’ 3일 개최창업보육을 통한 17개 경영체, 28명의 일자리 창출... ‘경기도 치유농업 조례’ 제정
경기도농업기술원은 ‘2019년 농촌진흥사업 종합보고회’를 개최했다고 3일 밝혔다.
 
이번 종합보고회는 농업인학습단체 및 품목별농업인 연구회, 경기도농업CEO연합회원, 공무원 등 4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9년 연구개발·기술보급 분야별 성과와 연구개발 및 기술보급 우수공무원 사례발표 등으로 진행됐다.
 
이날 농업기술원의 성과발표에 따르면 벼, 콩, 장미, 선인장, 다육식물, 버섯 등 32종의 신품종 개발과 농업현장에서 바로 활용이 가능한 107건의 영농활용기술 및 국산유기자원 활용을 위한 혼합유기질비료 공정규격 개정 등 12건의 정책제안을 실시했다.
 
외래품종 대체 국내육성 품종 벼를 32,649ha로 확대 재배하였고, 시범적으로 베트남 및 인도에 참드림 쌀을 9톤 수출했다. 또한 공동가공시설 및 소규모 농업인 창업기반조성 사업과 쌀빵 베이커리 창업지원을 추진해 창업보육을 통한 17개 경영체, 28명의 일자리를 창출했다. 
 
도시농업전문가 양성과정을 운영해 도시농업관리사 국가자격증을 927명이 취득할 수 있도록 조력했으며, 농업의 사회적 가치를 확산하기 위해 ‘경기도 치유농업 조례’를 제정하기도 했다.
 
이와 함께 한양대 유영만 교수의 ‘미래 융합형 인재’를 주제로 한 특강과 가평군농업기술센터의 농촌지도사업 우수사례도 발표됐다.

이러한 성과를 바탕으로 2019년 농촌지도사업 조기집행 우수기관, 농촌진흥사업 홍보 최우수기관, 농촌자원사업 우수기관, 농업기술보급 혁신경진 및 식량작물 우수성과 경진에서 대상을 수상하는 쾌거를 이뤄냈다.
 
김석철 경기도농업기술원장은 “이번 보고회를 통해 2020년에는 종자주권 강화를 위한 국내육성품종 확대 보급과 고부가가치 농산업 육성, 친환경 안전 농산물 생산 연구 및 보급, 농촌자원 활용 일자리 창출, 농업의 사회적 가치 확산 등을 주요사업으로 추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날 종합보고회에서 ‘제10회 경기농업CEO연합회원 전진대회’도 개최됐으며, 회원들이 정성으로 기부한 사랑의 쌀 1,500㎏ 및 전시물품을 용인 생명의 집 등 도내 사회복지시설에 전달했다.

송정민 기자  bgg4135@naver.com

<저작권자 © 용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정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