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12.9 월 22:32
HOME 사회 기흥구
주택용 소화기 활용 초기 진압, 큰 피해 없이 자체진화

용인소방서는 지난 28일 기흥구 중동에서 발생한 주택화재에서 주택용 소화기를 활용한 신속한 초기 진화로 피해를 막았다고 전했다.

화재는 28일 오후 8시 30분께 단독주택 지붕 위에 설치된 태양열 온수설비에서 발생했다. 이웃주민이 지붕 위에서 불이 나고 있다는 것을 알려왔고 거주자인 최씨가 확인한바 태양열 온수설비 배관에서 불꽃이 발생하고 있어 집안에 비치되어 있던 주택용 소화기를 이용하여 초기 진화를 시도했고 소방대가 현장에 도착해 안전조치를 하는 것으로 상황이 마무리 됐다.

용인소방서 관계자는 “초기 소화가 늦어졌다면 자칫 큰 피해로 이어질 수 있었지만 집안에 비치돼 있던 주택용 소화기를 활용해 초기 진화를 한 덕분에 피해를 막을 수 있었다” 며 “혹시 모를 상황에 대비해 주택용 소방시설인 소화기와 단독경보형 감지기를 꼭 설치하길 바란다” 고 전했다.

구명석 기자  gms75@hanmail.net

<저작권자 © 용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명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