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1.11.30 화 09:57
HOME 교육/문화 교육
용인송담대학교 창업보육기업 “리본” 2019 환경창업대전 대상 수상

용인송담대학교 창업보육센터 입주기업인 “리본” 이 지난 11월 5일 성균관대학교 600주년기념관에서 열린 “2019년 환경창업대전” 에서 대상인 환경부장관상을 수상했다.

2019 환경창업대전은 지난 7월 31일부터 6주간 실시한 공모전에서 합격한 20개팀을 대상으로 최중 순위를 가려내는 행사이며, 금년도에는 환경창업 아이디어, 유망기업, 학생동아리 등 3개 부문에 총 264건이 응모해 13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리본” 은 미생물을 이용한 플라스틱 재활용 관련 Bio-Reactor를 개발하는 업체로 “미생물을 활용한 플라스틱 재활용” 을 아이디어로 수상했으며 구성원 대부분이 대학생들이다.

“리본” 의 서동은 대표는 아이디어의 구현을 위한 다양한 실험과 개발을 진행함과 동시에 개발자금의 마련을 위한 정부 창업지원사업의 참여와 경진대회 도전을 추진함과 동시에 지출을 최소화하고 공간 및 사업화를 지원받기 위해 각종 창업지원기관의 문을 두드리던 중 용인송담대학교에서 지역내 청년인재 발굴을 위해 모집중이던 “지역사회 청년창업자 지원 프로그램” 에 선정되어 창업보육센터에 무상으로 입주됨은 물론 창업지원단의 선별 멘토링과 대학생 창업인턴의 제공 등을 지원받고 있으며, 금번 2019 환경창업대전에도 용인송담대학교 창업인턴 학생인 시각디자인과 한소희 학생이 팀원으로 참여하여 수상자 명단에 함께 오르는 영예를 안았다.  

본 환경창업대전에서는 조명래 환경부 장관이 직접 시상에 참여하였으며 수상팀들의 아이디어 제품이 시장에 안착할 수 있도록 환경산업연구단지 내 창업공간의 제공과 기술, 경영, 자금의 부문별 컨설팅을 제공할 예정이다.

용인송담대학교는 “2019년 전문대학 혁신지원사업” 과 “전문대학 사회맞춤형 산학협력 선도대학 육성사업” 을 통해 대학생들의 다양한 창업환경을 조성해 나가고 있으며, “창업보육사업” 등을 통해 지역민의 창업사업화를 통해 지역경제활성화에도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구명석 기자  gms75@hanmail.net

<저작권자 © 용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명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