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3.9.22 금 17:22
HOME 사회 사회 용인시의회
용인시의회 이창식 의원, 5분 자유발언 '용인시 체육진흥기금 폐지에 따른 체육인들의 상실감에 대해'
용인시의회 이창식 의원(풍덕천2·상현1·상현2동/더불어민주당)은 28일 제237회 임시회 제3차 본회의 5분 자유발언을 통해 용인시 체육진흥기금 폐지에 따른 체육인들의 상실감에 대해 언급했다.
 
이 의원은 2018년 세출 내역 2조 3,130억 원 중 체육과 관련해 집행한 금액은 1.46%, 전체 15종의 기금 2,743억 원 중 체육진흥기금은 59억 원 정도로 2.2%에 불과하다고 지적하고, 30년 간 유지되어 온 용인시 체육진흥기금 설치·운용 및 관리 조례가 폐지된 것에 대해 안타까움을 나타냈다.
 
이어, 올해 7월 운용심의회의에서도 운용실적이나 체육발전의 기여도, 재원조성의 적정성 등 현재 운용 상황이 매우 양호한 것으로 평가를 받았음에도 폐지안을 올리는 것은 바람직하지 않으며, 이율배반적인 행정이라고 지적하였다.
 
이와 함께, 예산과장의 전체기금에 대한 종합관리계획이 없었음에도 체육진흥과의 판단만으로 체육진흥기금을 긴급히 폐지한 이유, 폐지된 기금의 사용 계획, 남은 14개 기금의 폐지 계획 여부, 체육진흥기금으로 운영되었던 사업의 동일한 수준의 지원 방안 등에 대해 따져 묻고 집행부의 답변을 요구하였다.

구명석 기자  gms75@hanmail.net

<저작권자 © 용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명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