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10.21 월 17:38
HOME 사회 기흥구
용인시, 먼지·더위·한파 막게 어정역 버스정류소 개선

용인시는 4일 시내버스는 물론이고 마을버스와 광역버스, 시외버스까지 정차하는 어정역 버스정류소를 시민들이 편안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개선했다고 밝혔다.

이 정류소를 이용하는 다수의 시민들이 쾌적한 여건에서 버스를 기다릴 수 있도록 미세먼지는 물론이고 찬바람과 무더위까지 피할 수 있는 대기실을 만든 것이다.

시는 이곳 정류소에 유리문을 단 대기실을 만들고 냉․난방기와 온열의자, 버스정보안내단말기 등을 설치했다.

또 앞으로 시민들의 반응 등 효과를 분석한 뒤 각 구청과 협의해 다른 정류소로 확대하는 방안을 검토할 계획이다.

백군기 용인시장은 “시민들이 버스를 기다리는 동안 미세먼지 공해에 노출되지 않고 찬바람과 무더위까지 피할 수 있도록 정류소의 시설을 개선했다” 며 “앞으로도 시민의 입장에서 대중교통 서비스를 개선해 나갈 것” 이라고 말했다.

구명석 기자  gms75@hanmail.net

<저작권자 © 용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명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