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10.21 월 17:38
HOME 사회 사회일반
용인문화재단-경수고속도로 안전한국훈련 홍보관람객 대상 안전 캠페인을 통한 안전한국훈련 관심 독려

용인문화재단은 경수고속도로 주식회사와 함께 지난 10월 3일 용인포은아트홀에서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 홍보 캠페인을 실시했다.

전석 매진을 기록한 오페라 <세빌리아의 이발사> 공연 관람을 위해 공연장을 찾은 관람객을 대상으로 진행된 이번 캠페인은 관람객들의 재난 안전 의식을 높이는 동시에 오페라 공연 관람 이해를 돕기 위한 취지로 공동 기획됐다. 재단과 경수고속도로의 직원들은 공연장을 가득 메운 관람객에게 오페라글라스를 무료로 배포하며 행정안전부에서 주관하는 ‘용인서울고속도로 2019년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 실시를 적극 홍보했다.

용인서울고속도로를 관리 운영하는 기업인 경수고속도로는 2017년부터 용인 시민을 위한 문화 나눔 사업 및 교통안전 행사를 꾸준히 진행해오고 있으며, 지난 6월에도 객석 문화 나눔을 위한 후원금 1천만 원과 예술가를 꿈꾸는 저소득층 청소년 지원을 위한 ‘용인청소년예술꿈드림’ 사업에 장학금 5백만 원 등 총 1천 5백만 원을 전달했다.

경수고속도로 주식회사 박종혁 대표는 “용인문화재단과 함께 용인시민들의 문화 활동을 돕는 동시에 교통안전 의식을 높일 수 있는 이러한 행사를 함께할 수 있어 기쁘다.” 며 “앞으로도 재단과 용인시민의 문화 향유 기회 확대를 위한 다양한 협력 사업을 함께 진행해나가겠다.” 고 전했다.

박재호 기자  insky115@naver.com

<저작권자 © 용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재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