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10.21 월 17:38
HOME 사회 사회일반 포토뉴스
용인시, 농촌테마파크서 10월5~6일 ‘곤충페스티벌’ 개최장수풍뎅이‧사슴벌레‧누에고치 등 다양한 곤충 체험

용인시는 다음달 5~6일 이틀간 처인구 원삼면 사암리 농촌테마파크에서 다양한 곤충을 체험할 수 있는 ‘용인 엔 곤충 페스티벌’을 연다.

 
축제 기간 중 행사장에선 살아있는 곤충 체험, 식용 곤충 시식, 이벤트 공연 등 다양한 부대 행사가 열린다.
 
특히 지난해 12월 농촌테마파크 내 다목적교육관 옆에 조성한 ‘충식이의 곤충체험관’을 연계 관람할 수 있어 가족 단위 방문객에게 더욱 풍성한 볼거리를 제공한다. 
 
방문객들은 귀뚜라미, 누에고치, 달팽이, 장수풍뎅이, 사슴벌레 등 살아있는 곤충을 직접 만져볼 수 있고, 가공식품이나 애완곤충도 현장에서 구매할 수 있다.
 
3D퍼즐로 곤충 모형을 만들기, 샌드아트로 곤충 그림 그리기, 장수풍뎅이 표본 만들기, 귀뚜라미‧굼벵이‧밀웜 등 식용곤충 시식, 미니피자 만들기 등의 체험도 할 수 있다.
 
곤충 캐릭터 싱어롱 쇼, 3D영상 관람, 마술쇼, 버블쇼, 나비날리기, 레크레이션 등 가족단위 방문객들이 부담 없이 즐길 수 있는 부대행사도 열린다.
 
기본적인 행사 관람은 무료지만 일부 체험의 경우 유료로 진행된다. 자세한 내용 문의는 용인시농업기술센터 홈페이지 또는 전화(031-324-4063)로 하면 된다.
 
한편, 올해로 2회째인 이 행사는 용인시농업기술센터가 주최하고 용인곤충산업연구회가 주관, 농촌진흥청‧경기도농업기술원‧한국농수산대학이 후원한다.

박재호 기자  insky115@naver.com

<저작권자 © 용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재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