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10.21 월 23:05
HOME 사회 처인구
양지면, 곰두리복지재단서 저소득층에 무료급식

용인시 처인구 양지면은 28일 곰두리복지재단 용인시지회가 관내 홀로어르신과 저소득층 등 취약계층 100명을 대상으로 무료급식 봉사를 했다고 밝혔다.

이날 재단 용인시지회와 용인시자원봉사센터, 새마을부녀회 등 지역단체 봉사자 25명은 직접 반찬을 만들고 배식까지 했다. 또 몸이 불편해 배식장소로 올 수 없는 어르신이나 장애인들을 위해 집까지 배달도 했다.

곰두리복지재단 용인시지회는 오는 11월까지 매월 1회 무료급식 지원을 할 예정이다.

지회 관계자는 “앞으로도 저소득 홀로어르신이나 장애인 등 소외된 이웃을 위해 지속적으로 봉사를 할 것”이라고 말했다.

박재호 기자  insky115@naver.com

<저작권자 © 용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재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