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10.23 수 23:06
HOME 사회 사회일반
용인시, 관내 어린이집서 바자회 수익금 기부저소득 아동 돕기 위한 ‘디딤씨앗통장’ 에 기탁

용인시는 10일 시립신갈어린이집과 시립한누리어린이집 원생과 학부모 등이 바자회 수익금 195만8380원을 저소득 어린이를 돕는 ‘디딤씨앗통장’ 에 기부했다고 밝혔다.

이들 어린이집은 지난 6월4일 바자회를 열고 장난감, 의류, 음식 등을 판매해 이 수익금을 마련했다.

어린이집 관계자는 “매년 바자회를 통해 어린이들이 절약과 나눔을 실천하고 있으며 어려운 이웃에게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시 관계자는 “원생과 학부모들이 저소득 아동에게 희망을 주는 디딤씨앗통장 후원자로 참여해 고맙다” 고 말했다.

디딤씨앗통장은 저소득층 어린이가 매달 일정액을 저축하면 월 4만원까지 국가와 지자체에서 같은 금액을 적립해주는 것으로 어린이가 만18세가 된 후 학자금이나 주거마련비 등 목돈으로 사용하도록 지원하는 것이다.

 

 

박재호 기자  insky115@naver.com

<저작권자 © 용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재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