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6.19 수 09:34
HOME 사회 사회일반
용인시, 14~15일 여성회관서 평생학습 마켓 행사

용인시는 시민 누구나 배움의 기회를 가질 수 있도록 14~15일 수지구 풍덕천동 여성회관 광장에서 ‘해봄마켓' 이란 이름의 평생학습 행사를 연다.

올해로 2회째인 이 행사에선 관내 평생학습 기관 수강생들이 그간 배운 결과물을 전시 판매한다. 수강생들은 또 배움의 가치와 즐거움을 나누기 위해 일일강사가 되어 체험교실도 운영한다.

이 행사에 여성회관, 평생학습마을, 공방 등 30개 기관·단체가 참여해 부스별 체험과 판매를 통해 얻은 수익금 일부를 어려운 이웃을 돕기 위해 기부할 예정이다.

구체적으로 여성회관 수강생들이 양장기능사·야생화자수반 등 강좌에서 만든 인견원피스, 생활소품 등을 판매한다. 또 수묵화·수묵수채화반 수강생들이 수묵화부채를, 꽃꽂이반에선 압화용품을 준비했다.

카페브런치·웰빙 발효빵·유화반 등도 다양한 먹거리와 미술공예품을 마련한다.

관내 평생학습공방 부스에선 민화코스터, 캘리그라피, 목공예, 한지공예, 캔들, 부채, 퀼트 등을 현장에서 만들어보는 체험강의를 하고 전시품 판매도 한다.

시민들이 학습과 관련한 물품을 자유롭게 교환 판매할 수 있는 장터도 열린다. 참여를 하려면 행사 당일 판매 물품을 준비해 현장에서 접수하면 된다.

시 관계자는 “평생학습에 대한 수강생들의 열정과 성과를 엿볼 수 있는 자리” 라며 “온가족이 함께 참여해 배움의 즐거움을 누리기 바란다” 고 말했다.

 

박재호 기자  insky115@naver.com

<저작권자 © 용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재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