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5.19 일 20:51
HOME 사회 사회일반
구갈동, 홀로어르신 15명에 반려식물 체험 강좌

용인시 기흥구 구갈동은 주민센터에서 저소득 홀로어르신 15명을 대상으로 반려식물 체험 수업을 한다고 14일 밝혔다. 

 

외로운 홀로어르신을 달래기 위해 지역의 원예 전문가가 재능기부로 반려식물 화분 만드는 방법을 알려주는 것이다.

 

수업은 이날부터 6월25일까지 매주 화요일에 6회에 걸쳐 진행되며 참가한 어르신들은 이오난사, 토피어리, 관엽식물 등 가정에서 쉽게 기를 수 있는 식물로 직접 화분을 만들게 된다.

 

14일 진행된 첫 수업에 참가한 한 어르신은 “새로운 친구도 사귀고 예쁜 화분도 직접 만들 수 있어 너무 즐거웠다. 다음 수업에도 꼭 참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영선 구갈동장은 “외로운 일상을 보내시는 어르신들에게 반려식물이 작은 위안이 되길 바란다”며 “저소득 이웃에게 도움을 줄 수 있는 다양한 지원 프로그램을 마련 할 것”이라고 말했다.

구명석 기자  gms75@hanmail.net

<저작권자 © 용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명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