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7.13 토 19:33
HOME 사회 사회일반
용인시처인노인복지관, 관내 5개 대학교와 나눔축제의 장 ‘오픈’단국대학교 등 홀로 사는 어르신을 위한 Fun&Give 대학나눔축제 실시

용인시처인노인복지관(관장 김기태)에서는 14일(화)부터 17일(금)까지 용인시 관내 대학교와 연계하여 「홀로 사는 어르신을 위한 ‘Fun&Give’ 대학나눔축제」를 실시한다.

 

대학나눔축제는 대학축제기간 동안 단순히 즐기기만 하는 축제가 아닌 홀로 사는 어르신을 위한 나눔 부스 운영을 통해 기부 문화를 조성하고자 계획되었으며, 단국대학교를 시작으로 명지대학교, 루터대학교, 용인송담대학교, 한국외국어대학교 총 5개 대학교와 연계하여 진행된다.

 

금일부터 시작되는 대학나눔축제는 홀로 사는 어르신 사랑잇기 캠페인을 통한 후원 및 자원봉사활동 홍보, 노인유사체험, 슬러쉬 및 팝콘 등을 판매하며 학생들이 원하는 만큼 자율적으로 기부를 유도하는 등 지역사회 내에 나눔 문화 확립을 도모하였다.

 

이번 대학나눔축제에 참여한 단국대학교의 한 학생은 “축제는 단순히 우리가 즐기는 날이라고 생각했었는데, 어려운 어르신들을 위해 작게나마 기부도 할 수 있는 기회가 생겨 더욱 기억에 남는 축제가 되었던 것 같다.”라고 밝혔다.

 

단국대학교 사회봉사단 김형수 단장은 “우리 단국대학교 학생들의 적극적인 참여로 독거어르신을 위한 나눔을 실천하는 대학나눔축제가 더욱 뜻 깊었던 것 같다. 앞으로도 학생들과 함께 지역사회에 나눔 문화가 전파될 수 있도록 다양한 활동을 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이번 대학나눔축제에 동참하는 대학교 중 용인송담대학교, 한국외국어대학교는 하반기 축제기간에 나눔 활동에 동참할 예정이다.

신상훈 기자  shy9631@hanmail.net

<저작권자 © 용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상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