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6.21 금 02:27
HOME 문화 공연·전시
‘용인버스킨(BUSK-人)’ 2019년 첫 버스킹 시작용인시 곳곳에서 다양한 문화예술 공연 선보여

(재)용인문화재단(이사장 백군기)이 운영하고 있는 용인시민을 찾아가는 문화예술 콘텐츠 ‘용인버스킨(BUSK-人)’ 이 12일 부터 용인시 관내 곳곳에서 2019년 정규 공연을 시작한다.

‘용인버스킨(BUSK-人)’은 노래, 연주, 마술, 마임, 무용, 전통예술과 같이 다양한 장르의 문화예술을 경험할 수 있는 거리 공연사업으로, 올해 정규 공연은 매주 금요일부터 일요일까지 경전철 기흥역, 용인농촌테마파크, 경기도박물관 등 용인시 관내 곳곳에서 일정에 맞춰 각각 진행될 예정이다.

다년간의 운영을 통해 용인 거리예술의 활성화를 이끌며 시민의 관심과 사랑을 받은 ‘용인버스킨(BUSK-人)’ 은 시민의 성원에 보답하고자 올해에는 참여 아티스트 선별부터 공연까지 전 과정에 거쳐 보다 체계적인 시스템을 통해 운영된다. 

한편 재단은 거리에서 진행되는 ‘용인버스킨(BUSK-人)’ 의 특성상 황사와 미세먼지가 예상되는 4월 공연 진행 시 공연을 관람하는 시민에게 미세먼지 마스크를 지급하는 SNS 미세먼지 캠페인을 진행할 계획이다.

구명석 기자  gms75@hanmail.net

<저작권자 © 용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명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