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3.22 금 23:19
HOME 사회 사회일반
이개호 장관·김민기 의원, 기흥저수지 준설 현장 공동 점검김민기 의원, “용인시민들의 공간으로 거듭나도록 최선 다할 것”

이개호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이 24일 오후, 용인시 기흥저수지를 방문했다. 기흥저수지 수질개선(준설)사업의 주무 장관인 이 장관은 이날 더불어민주당 김민기 국회의원(용인시을), 안민석 국회 문화체육관광위원장(오산시) 및 백군기 용인시장을 비롯해 경기도의회 진용복·남종섭 의원, 용인시의회 김기준·박남숙·유진선·이은경·전자영 의원, 농림축산식품부, 경기도, 한국농어촌 공사 관계자들이 함께 기흥저수지 준설 공사 현장을 점검하고 현장근무자들을 격려했다. 

기흥저수지 수질개선(준설) 사업은 지난 11월 8일 기공식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공사에 돌입했다. 향후 2021년까지 총 136억 원의 예산으로 2개 구간 준설(788,807㎡)과 함께, 매립지 2개소(53,600㎡), 인공습지 1개소(98,867㎡)가 개설될 예정이다. 2019년에는 농어촌구조개선특별회계에서 준설 및 매립 공사를 위해 30억원의 정부 예산이 투입될 예정이다.

김민기 의원은 주무 장관인 이 장관에게 기흥저수지 준설 사업의 중요성을 지속적으로 강조하며 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한 협조를 요청해왔다. 이 장관이 이에 화답하여 이 날 현장 방문이 이루어졌다.

이개호 장관과 김민기 의원은 사업시행자인 한국농어촌공사 측으로부터 현장 브리핑을 청취하고 준설 공사 현장을 둘러보았다. 이 장관은, “현장에 직접 와 보니 왜 그동안 김민기 의원이 이 사업을 위해 많은 노력을 기울였는지 이해가 된다”며, “사업이 계획대로 원활히 추진될 수 있도록 필요한 예산을 우선 배정하고, 농식품부 차원에서 적극적으로 필요한 지원을 하겠다”고 강조했다. 

김민기 의원은 “이개호 장관께서 직접 현장을 찾아주셔서 감사하다”며, “기흥저수지를 맑고 깨끗하게 해 용인 시민들과 인접 수도권 시민들의 공간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안민석 위원장도 “김민기 의원이 기흥저수지를 중점관리 저수지로 지정되도록 노력했기에 이 사업이 여기까지 올 수 있었다”며, “윗물이 맑아야 아랫물도 맑은 만큼 기흥저수지 수질 개선이 오산천의 수질개선과 오산시의 생태도시로 도약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함께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백군기 시장은 “기흥저수지 준설 사업 진행과 동시에 공원화 사업을 위한 준비를 용인시가 차질 없이 추진하겠다”며, “필요한 예산을 적극 지원하겠다”는 의지를 피력했다.

구명석 기자  gms75@hanmail.net

<저작권자 © 용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명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