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8.12.12 수 10:15
HOME 정치 행정
백군기 시장 “시민의 소리에 귀 기울여야”용인시, 읍면동장 회의서 시민불편 해소 위한 현장 행정 주문

백군기 용인시장은 19일 용인시청 비전홀에서 지역상황 관리자 회의를 주재하면서 읍·면·동장들에게 시민들의 소리에 귀를 기울여달라고 당부했다.

용인시는 지난 8월부터 각 지역의 현안을 공유하고 해결책을 마련하기 위해 매달 시청 또는 현장에서 모든 구청장과 읍면동장이 참여하는 지역상황 관리자 회의를 열고 있다.

이는 ‘사람중심 새로운 용인’이란 민선7기 시정비전에 걸맞게 시민의 입장에서 현안을 분석해 불편을 해소하려는 것이다.

이날 회의에선 먼저 처인구 원삼면이 기초생활거점 육성사업, 기흥구 구성동이 코스모스 꽃밭 조성, 수지구 풍덕천2동이 걷기 편한 인도 조성과 성장기 저소득 청소년 영양간식 지원 등의 우수사례를 각각 발표했다.

이어 열린 읍면동 현안 집중토의 시간에 각 읍면동장들은 동물화장장 조성과 악취문제, 교통체증, 도로개설, 전선지중화, 주차장 부족 등 시민들이 요구하는 민원에 대해 다양한 의견을 제시했다.

시는 이처럼 매달 각 지역의 민원이나 공약사항을 놓고 허심탄회한 토론을 통해 해결방안을 모색하고 있다.

백군기 시장은 이 자리에서 “시민들이 불편을 느끼는 사항에 대해 읍면동장들이 관심을 갖고 현장으로 나가 시민의 목소리를 들어주기 바란다”라고 당부했다.

송정민 기자  bgg4135@naver.com

<저작권자 © 용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정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