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8.12.10 월 13:08
HOME 사회 처인구 포토뉴스
용인시처인노인복지관, 바람골 카페 孝 (효) 2018년 시즌 마지막 콘서트 실시아듀! 바람골 카페 孝(효), 내년에 또 만나요!

용인시처인노인복지관(관장 김기태)에서는 10일(화)에 복지관에서 가장 시원한 장소인 바람골 카페 孝(효)에서 2018년 시즌 마지막 공연을 실시했다.

2018년 시즌 바람골 카페 孝(효) 프로그램은 5월 2일부터 10월 10일까지, 매주 화요일에서 금요일 점심시간(12:10~13:00)을 이용하여 76회 진행되었으며, 총 29,000여명의 어르신과 지역주민들에게 휴식공간 및 문화공간을 제공하는데 기여했다.

특히, 이번 바람골 카페 孝(효) 콘서트 무대는 새롭게 리모델링하여 보다 세련된 공연공간을 마련하였으며, 야외 카페와 같은 테이블과 의자, 푹신한 잔디 등의 인테리어를 조성해놓아 어르신뿐만 아니라 지역주민 모두가 편안하고 시원하게 쉴 수 있는 쉼터 같은 공간을 제공했다.

아울러, 바람골 카페 孝(효) ‘나도 가수다’ 공개오디션을 통해 선발된 어르신 가수 8명과 복지관 소속 밴드가 함께 어우러진 콘서트 무대를 선보이며, 어르신이 직접 참여하고 이끌어가는 어르신 주체 프로그램으로써 지역사회 전체에 큰 활력소가 됐다.

김기태 관장은 “올해도 어르신들이 뜨겁게 사랑해주신 덕분에 마지막 공연까지 성황리에 마무리될 수 있었다. 바람골 카페 효는 어르신이 직접 참여하고 어르신이 만들어 가는 복지관 간판 프로그램으로써, 어르신이 주체가 되는 복지관을 만들고자 하는 방향성이 담긴 최고의 프로그램이라고 생각한다. 앞으로도 어르신이 만들고 이끌어 가며, 함께 어우러져 융합될 수 있는 프로그램 운영에 적극 힘쓸 것.”이라고 밝혔다.

신상훈 기자  shy9631@hanmail.net

<저작권자 © 용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상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