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8.9.20 목 18:44
HOME 사회 사회일반
용인시, 대출 인기도서 10권 고정서가 운영

용인시 수지도서관은 이달부터 지역주민들의 대출 신청을 많이 받는 대출 인기도서 10권을 선정해 비치한 ‘수지의 서재’를 운영한다고 밝혔다.

이는 시민들이 도서관에서 베스트셀러 등 인기도서를 대출하고자 해도 상시 대출 중이거나 대출 예약이 밀려 있어 열람조차 어려운 점을 개선한 것이다.

‘수지의 서재’는 제1종합자료실 신간코너 옆 5단 서가 2개에 인기도서 1권당 5부씩 총 10권 50부를 비치했다. 시민들은 서가에서 자유롭게 책을 선택해 자료실 내에서 읽은 후 다시 갖다 놓으면 된다. 자료실 운영 시간은 평일에 오전9시~오후10시, 주말에는 오전9시~오후5시이다.

선정도서는‘무례한 사람에게 웃으며 대처하는 법’,‘언어의 온도’, ‘라틴어수업’,‘82년생 김지영’,‘나미야 잡화점의 기적’,‘연애의 행방’,‘바깥은 여름’,‘며느라기’, ‘클로즈업 오사카’,‘괌’ 등 베스트셀러와 여행서이다. 

수지도서관은 분기별로 10권의 인기도서를 새로 선정해 교체하고 선정도서 관련 독서문화행사도 마련할 예정이다.
 
도서관 관계자는 “인기도서를 맘 놓고 실컷 읽을 수 있는 환경이 조성돼 도서관 이용자도 늘어날 것으로 예상한다”며 “시민들의 독서 편의를 증진하기 위해 꾸준히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신상훈 기자  shy9631@hanmail.net

<저작권자 © 용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상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