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8.10.19 금 17:17
HOME 사회 사회일반
용인시 청소년방과후아카데미 4월 주말자기개발활동‘하랑 문화나들이’천년경기문화와 현대미술을 동시에 경험

(재)용인시청소년미래재단 용인시청소년수련관 방과후아카데미 『하랑』에서는 지난 14일(토) ‘하랑 문화나들이’ 주말자기개발을 진행하였다.

이번 주말자기개발활동에서는 천년경기문화와 현대미술을 동시에 경험하여 문화에 대한 이해의 폭을 넓히고 다양한 체험활동을 통해 창의적사고의 성장과 예술적 경험의 기회를 가졌다.
 
관내에 있는 백남준아트센터 및 경기도박물관을 방문하여 현대미술 전시관람, 역사해설가 단체관람, 야외전시 관람 등 경기도의 정체성을 깨달아보고 청소년들의 문화 삶의 질을 향상시키는데 기여하는 체험이 되었다.

참여한 학생들은 “백남준아트센터의 전시품들이 너무 멋있었다.”, “이런 곳이 용인에 있는지 처음 알았다 가까운 곳에 있어서 너무 좋다.”, “경기도박물관에서 해설가 선생님의 해설을 들으면서 관람을 하니 이해가 더 잘되었다.”, “선조들의 지혜를 배웠다.”라고 말하였다.

용인시청소년수련관 방과후아카데미는 용인시와 여성가족부, 복권위원회가 지원하며 취약계층 청소년들의 방과 후 건강한 생활과 삶의 질 향상을 위해 교과학습, 전문체험, 생활지도, 급식, 청소년상담 등 종합적서비스를 제공하는 국가정책지원 사업으로 운영되고 있다.

박재호 기자  insky115@naver.com

<저작권자 © 용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재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