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2.8.11 목 16:36
HOME 사회 기흥구
기흥구보건소, 응급상황 발생대비 교육사회복지공무원 대상, 정신질환자 선제적 대응 위해

용인시 기흥구보건소는 지난 20일 신갈동 주민센터 대회의실에서 정신질환자 관련 응급상황에 대비한 연계체계를 위해 관내 복지공무원 50여명을 대상으로 교육을 했다고 밝혔다.

이번 교육은 지난해부터 개정 시행된 ‘정신건강증진 및 정신질환자 복지서비스 지원에 관한 법률’에 따른 것으로 정신질환자 관련 민원에 적극 대응하고자 마련됐다.

먼저 정신건강복지센터 관계자가 우울증, 조현병 등 정신질환의 특성과 개정 법률 이해, 센터의 역할, 정신질환자 발견 시 대처방안 등을 강의했다. 

특히 지역사회 정신질환자에 대한 지속적 관리와 치료를 위해 복지 관련 부서의 연계처리가 중요하다는 점을 강조했다.

또한 김성화 용인정신병원 정신건강의학과 전문의는 민원 업무 중 겪을 수 있는 각종 사건‧사고 트라우마와 외상 후 스트레스 장애 극복방안에 대해 교육을 했다. 

보건소 관계자는 “복지공무원들이 정신질환자 관련 민원에 선제적으로 대응할 수 있도록 꾸준히 교육을 실시하겠다”고 말했다.

구명석 기자  gms75@hanmail.net

<저작권자 © 용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명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