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7.12.16 토 04:57
HOME 정치 행정 처인구
용인시 중앙동, ‘빵할아버지’ 가 고구마 150박스 기부

용인시 처인구 중앙동은 11일 ‘빵할아버지’ 로 잘 알려진 모질상씨가 지난해에 이어 올해에도 직접 수확한 고구마 10kg짜리 150상자(340만원 상당)를 이웃돕기에 써달라며 기부했다고 밝혔다.

이 고구마는 모씨가 이른 봄부터 직접 밭을 갈고 심어 가꾼 것으로 추석 연휴에 자녀, 손자들이 함께 수확한 것이다.

모씨는 “올해 유난히 가뭄이 심했지만 이웃에게 봉사하는 마음을 가져서인지 농사가 잘 되었고, 덕분에 수확과 나눔의 기쁨을 함께 누리게 되었다” 고 말했다.

중앙동 관계자는 “관내 소외계층에게 늘 빵과 직접 재배한 농작물 등을 나누는 그의 따뜻한 마음에 진심으로 감사하다” 고 말했다.

모씨는 격주 금요일마다 어려운 이웃들에게 빵을 전달해 ‘빵할아버지’ 로 알려져 있으며 지난 5월에는 자녀들이 마련해 준 2천만원의 칠순축하금을 이웃돕기에 써 달라며 용인시에 기탁한 바 있다. 

박재호 기자  insky115@naver.com

<저작권자 © 용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재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