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3.5.26 금 17:34
HOME 사회 사회 용인시의회
용인시의회 휘장 한자 문양 한글 ‘의회’로 바뀐다

용인시의회(의장 신현수)는 제201회 임시회 제2차 본회의에서 ‘용인시의회 기 및 의원배지에 관한 규칙 일부개정규칙안’과 ‘용인시의회 의원 신분증 규칙 일부개정규칙안’을 원안가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가결된 규칙안은 주민의 대표기관인 의회를 상징하는 휘장에 우리 문자인 한글을 표기하여 한글에 대한 존중심을 반영하고자 현행 의회기 및 의회배지, 의원신분증을 한자에서 한글로 변경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용인시의회 기 및 의원배지에 관한 규칙 일부개정규칙안’은 의회기와 의원배지의 “議”자를 “의회”로 변경하고, 배지의 단가를 낮추고 사용기간을 늘리고자 배지의 뒷면 제○대 용인시의회 및 일련번호를 삭제하는 것을 주요내용으로 하고 있다.

또한, ‘용인시의회 의원 신분증 규칙 일부개정규칙안’은 신분증 후면의 “議”자를 “의회”로 변경하고, ‘개인정보보호법’ 제24조 및 같은 법 시행령 제19조의 개정에 따라 신분증 전면의 주민등록번호를 생년월일로 변경하기 위해 개정이 추진됐다.

구명석 기자  gms75@hanmail.net

<저작권자 © 용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명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