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2.10.5 수 09:49
HOME 교육/문화 문화/체육
용인문화재단, 기획공연 '아름다운 선물 시리즈 Ⅲ'가을밤을 수놓는 아름다운 선율, 클래식과 뮤지컬의 만남!
   

오는 23일 오후 8시 용인포은아트홀에서 용인문화재단 기획공연 <아름다운 선물 시리즈>의 마지막 무대가 열린다.

이번 공연에서는 차이콥스키의 최고 걸작 ‘교향곡 제6번’과 함께 유명 뮤지컬 넘버 및 영화 주제가 등이 연주된다.

1부에 선보일 차이콥스키의 ‘교향곡인 제6번’은 비통하고 처절한 슬픔 사이에서 곳곳에 스며있는 아름다운 선율이 일품이다.

격정적이고 확신에 찬 3악장 이후 박수를 참고 4악장을 기다리는 것은 이곡의 감상 팁이기도 하다. 2부에서는 뮤지컬 배우 홍지민, 박완이 출연하여 뮤지컬 <캣츠> 중에서 ‘메모리’를 비롯해 라이오넬 리치와 다이애나 로스의 듀엣으로 유명한 ‘Endless Love’ 등 주옥같은 뮤지컬 넘버와 영화음악을 들려준다.

창의적이고 다양한 레퍼토리와 관객에게 감동을 주는 지휘자로 유명한 방성호는 조수미 국내 및 아시아투어 전담지휘자, 수원유스필하모닉오케스트라, 용인심포니오케스트라 음악감독 및 상임지휘자를 맡고 있다.

연주를 맡은 웨스턴 심포니 오케스트라는 2003년 창단 후 꾸준한 정기 연주회, 자선 공연, 기업 초청 공연 등으로 문화 발전에 기여하고 있으며, 2011년부터 조수미 국내 투어를 전담해왔고, 2013년 용인문화재단 기획공연 베토벤 시리즈를 성공적으로 마쳤다.

   

협연자로 무대에 서는 뮤지컬 배우 홍지민은 뮤지컬 <캣츠>, <스위니 토드>, <드림 걸즈>의 주연을 맡은 바 있으며, MC 등으로도 출연하며 다양한 분야로 꾸준히 활동 영역을 넓히고 있다.

박완은 뮤지컬 <사운드 오브 뮤직>, <레베카>, <명성황후> 출연을 비롯하여, 다수의 뮤지컬 및 공연행사에서 활발한 공연을 펼치고 있고, 현재 단국대 영화뮤지컬학부 뮤지컬과 강사로 활동하고 있다.

티켓은 용인문화재단 홈페이지 및 인터파크에서 예매가능하며, 자세한 사항은 용인문화재단 홈페이지(www.yicf.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구명석 기자  gms75@hanmail.net

<저작권자 © 용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명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