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2.11.30 수 14:27
HOME 사회
용인 학교급식에 관내 농산물 지원
 용인시는 내년부터 관내 학교가 학생 급식에 지역내 생산 우수농산물을 사용할 경우 일정액을 보조해 주기로 했다고 2일 밝혔다.
 시는 이를 위해 올해안에 학교급식지원조례를 제정, 공포할 예정이다.
 시는 우선 관내 142개 각급 학교가 현재 사용하고 있는 정부양곡 대신 지역특산품인 '백옥쌀'을 사용할 경우 정부양곡과 백옥쌀 가격의 차액을 지원하기로 했다.
 정부양곡은 20㎏에 1만8천500원선이며 백옥쌀은 20㎏에 4만4천원선에 거래되고 있다.
 시는 이와 함께 앞으로 급식 지원 농축산물 품목을 쌀에서 육류,  채소  등으로 점차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시는 관내 학교들이 지역 우수 농축산물을 사용할 경우 학생들의 급식 안전성을높일 수 있는 것은 물론 지역 농축산물에 대한 이미지 제고로 농가소득 증대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박경국기자

용인뉴스  webmaster@yonginnews.net

<저작권자 © 용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용인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